게시판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
“똑똑한 AI로, 운송 편리하게” KT, AI로 유통 물류 혁신 가속화
작성자 : 롤랩(contact@lolab.com)작성일 : 2023.05.30조회수 : 373

“똑똑한 AI, 운송 편리하게
KT, AI
로 유통 물류 혁신 가속화

▶ 롯데ON 롯데마트몰에 리스포 적용... 운송 거리 22%·운행 시간 11% 절감

▶ 맞춤형 앱 패키지 추가 제공으로 배송 기사의 업무 효율성 및 편의성 강화

▶ 주문 취소나 변경 등 변동성이 큰 유통 물류 현장에 최적화된 해법 제시

 

 

KT(www.kt.com)가 롯데그룹의 e커머스 플랫폼인 롯데온과 손잡고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기반 알고리즘을 활용하여 운송 최적화부터 배송 효율화까지 가능한 디지털 물류 솔루션 패키지를 적용한다고 30일 밝혔다.

 

KT는 롯데온과 함께 지난 1월부터 전국 70여개 롯데마트 온라인 주문 배송 업무에 AI 운송 최적화 플랫폼인 LIS’FO(Logistics Intelligence Suite for Fleet Optimization, 리스포)를 적용해 운송 거리는 최대 22%, 운행 시간은 최대 11% 절감하고 있으며, 이번에는 배송 기사 맞춤형 앱을 추가로 제공한다.

 

배송기사 맞춤형 앱은 기존에 출시한 리스포 플랫폼과 연동하여 배송 기사의 업무 효율성과 편의성을 높인다. 배송기사들은 최적화된 운송 스케줄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배송 현장의 여건에 따라 지도 화면을 보며 배송 순서를 간편하게 재설정 할 수 있다.

 

또한 상차 완료, 도착 자동 알림 등 배송 기사들이 배송업무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AI 기반의 각종 편의 기능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 밖에도 수시로 변하는 주문과 배송 상황을 고려해 최적의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주문 취소나 변경 시 미리 배송기사들에게 알려주는 기능을 적용하는 등 변동성이 큰 유통 물류의 당면과제를 해결해 나가고 있다.

 

뿐만 아니라 롯데마트 현장에서는 배송 기사 앱 제공으로 실시간 배송 차량별 위치정보, 운송 완료 건수 등 다양한 운송 관제 정보 확인이 가능하게 됐다. 이를 통해 롯데마트의 전체적인 운영 관점에서도 효율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T와 롯데온은 현장의 요구사항을 반영하여 리스포 플랫폼과 배송 기사 앱을 지속적으로 개선할 예정이다. 아울러 양사는 축적된 데이터를 AI 모델이 학습하여 한 단계 발전한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혁신 아이템을 공동 발굴하여 롯데온의 물류 운송 경쟁력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KT AI Mobility사업단장 최강림 상무“KT AI 기술력을 바탕으로 자체 개발한 리스포는 현재 유통을 포함한 의료, 제조 등 전국 30여 개 물류 현장의 1,900여 대 차량에 적용되어 물류 시장에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디지털 혁신 사례를 만들어 내고 있다앞으로도 물류 혁신을 위해 KT AI 물류 플랫폼을 활용해 고객사와 고객사 직원들의 관점에서 성공사례를 계속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전글 [매일경제] 롤랩, 제10회 코리아 빅데이터어워드 물류부문 통계청장상 수상
다음글 KT, AI 화물 중개∙운송 플랫폼 ‘브로캐리 2.0’ 출시
TOP
검색 닫기